만화 칼럼니스트, 만화 창작자, 여행 작가, 어문 노동자.

만화나 여행, 글쓰기에 연결점이 있다면 그게 곧 저의 일입니다.

악에 젖느니 위선을 추구합니다.

<aside> 💡 신한 110-365-610688 임채진 빠르고 강한 입금, 고품질 고능률의 핵심입니다.

</aside>


새 소식

주요 이력

저서

연구 진행·참여

수상·선정

키워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