<aside> 🗓️ MONTHLY PLAN FEBRUARY

Week 1

1️⃣Greeting Expressions and Saying a name

Week 2

2️⃣Age Expressions

Week 3

3️⃣How to say my nationality or hometown

Week 4

4️⃣How to say my job

</aside>

<aside> 🍀 목차(Table of contents)

</aside>

Lesson5. 안녕, 이름(greeting, name)

1-1. Today’s OBJECTIVES

<aside> 🙋🏻‍♂️ Today’s OBJECTIVES 1. 처음 만났을 때 쓸 수 있는 인사말을 공부하고 말할 수 있습니다. (You can study greeting expressions that you can use when you meet someone for the first time) 2. 서로 이름을 묻고 답할 수 있습니다. (You can ask and answer the name.) 3. 상황에 따라 다른 인사말에 대해 이해하고 실생활에 적용할 수 있습니다. (You can understand different greeting expressions depending on occasions and apply them to your daily life.)

</aside>

1-2. Cultural knowledge

<aside> 🇰🇷 Banmal? Jondaenmal?

</aside>

Untitled

한국에서는 대화 상대에 따라 2 가지 방법으로 말할 수 있습니다.

상대방이 자신보다 어리거나 동갑인 경우나 자신보다 나이가 많더라도 친한 관계인 경우에는 **‘반말’**을 사용합니다. ‘반말’은 친근하고 격식 없는 형태의 말하기 방식입니다. 주로 반말은 상호 동의가 있는 상태에서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.

상대방이 자신보다 나이가 많은 경우, 나이와 상관없이 처음 만나거나 업무적 관계 등 예의를 갖춰야 하는 상황, 또는 공식적인 말하기 상황에서는 **‘존댓말’**을 사용합니다. ‘존댓말’은 존칭, 높임말, 경어 등으로 불리기도 합니다.

In Korea, there are 2 ways of speaking depending on whom you are talking with.

You can use ‘반말[ban-mal]’, when you talk to someone who is younger than you or who is the same age with you. If someone is in a very close relationship with you, you can also use ‘반말[ban-mal]’ regardless of the age. ‘반말[ban-mal]’ is the familiar and informal way of speaking. Usally, it is desirable to use ‘반말[ban-aml]’ with mutual consent

The other way of speaking Korean is ‘존댓말[Jon-daen-mal]’. You can use ‘존댓말[Jon-daen-mal]’, in case of speaking to someone older than you, someone whom you meet the first time, someone in a business relationship with you or in any other cases that you have to be polite. ‘존댓말[Jon-daen-mal]’ is also called ‘존칭[jon-ching]’, ‘높임말[no-pim-mal]’ or ‘경어[gyeong-eo]’.

위의 예시처럼, 존댓말과 반말은 주로 어미를 다르게 하여 말할 수 있습니다. ‘안녕’의 경우 반말이며, ‘안녕하세요’가 존댓말입니다. 많은 경우 존댓말은 **‘-요’ 나 ‘-ㅂ니다’**를 붙여 표현할 수 있습니다. 또는 단어를 다르게 함으로써 존댓말과 반말을 구분할 수 있습니다. 예를 들어, 스스로를 가르킬 때 ‘나’는 반말, ‘저’는 존댓말입니다. 하지만 존댓말을 표현하는 방법은 매우 복잡하고 다양하기 때문에 앞으로 조코와 함께 한국어를 공부하며 차근차근 배워가도록 해요 🤗

Like the example above, we can differentiate 존댓말[jon-daen-mal] and 반말[ban-mal] by using different suffixes. In Korean, ‘안녕[an-nyeong]’ is 반말[ban-mal] and ‘안녕하세요[an-nyeong-ha-se-yo]’ is 존댓말[jon-daen-mal]. In many cases, 존댓말[jon-daen-mal] is expressed with ‘-요[-yo]’ or ‘-ㅂ니다[-p-ni-da]’ at the end of the sentence. You can also use different words to differentiate 존댓말[jon-daen-mal] from 반말[ban-mal]. For instance, when you say ‘I’ in Korean, ‘나[na]’ is 반말[ban-mal] and ‘저[jeo]’ is 존댓말[jon-daen-mal].

However, there are diverse and complicated ways to express 존댓말[jon-daen-mal]. Let’s study with JOKO step by step🤗