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3876_1637828378.jpg

[조땅콩의 돈.썰.ME💸]

안녕하세요, 님 조땅콩입니다.지난주 반모(반말 모드) 돈썰미를 발행하며 소심한 마음에 '이래도 되나..' 망설였었는데요.🙄 예상외로 많은 분이 좋았다는 피드백을 주셔서 어리둥절했답니다. 힘을 잔뜩 주고 꾹꾹 눌러 쓴 글보다 마감에 쫓겨, 친구에게 수다 떨듯 가볍게 풀어낸 글을 더 좋아해 주시는 것 같아 신기했고요. 한편으로는 "좀 더 편하게 해도 돼-" 라고 위로받는 듯 했어요.

요즘 부쩍 '내가 무엇을 위해 이렇게 달리나'하는 마음이 컸거든요. 투자도, 삶도 야무지게 해내겠다는 다짐에 오히려 짓눌리는 느낌. 그럴 때 "안녕?"하고 던진 반말처럼, 의도적으로 일상의 쉼표를 찍어야겠어요.

그래서 조땅콩은 다다음주 겨울 휴가를 마음먹었답니다! 코넛 피드백에 가장 많이 해주셨던 말이 건강 잘 챙기라는 것이었는데요. 저는 구독자님들의 말을 잘 듣는 사람이기도 하고.(응?🤭)가장 중요한 자산은 바로 저 자신이라는 것을 알기 때문이에요. 스스로를 잘 돌보는 사람이 투자도 잘하고, 행복하다고 믿어요.(경제적 여건과 행복이 반드시 비례하지 않는 다는 것. 님도 잘 아시죠?) 이번 주에는 휴가를 어찌 보낼까 상상하느라 신나고, 다음 주엔 짐 싸느라 신나고, 다다음주엔 진짜 휴가라서 신나는. 행복을 오랫동안 오독오독 음미할 줄 아는 조땅콩! 이번 코넛은 목소리 낮추고 어깨 툭 내려놓고 편안하게 시작해볼게요. 고고고, 가~즈~아!🚀

23876_1637828378.jpg

*빨간 글씨에는 모두 링크가 걸려 있답니다.

✔ 암호화폐 관련 법 만들기 시동

※ 시작하기 전에,

그동안 코넛은 '가상자산','코인','가상화폐' 등등의 용어를 '암호화폐'로 통일해서 썼는데요. 법 명칭을 바꿔 쓸 수 없어 이번 주만 '가상자산'이라는 표현을 쓸 테니 참고해 주세요. 또 하나, 법명이 많이 나와 어렵게 느껴질 수 있지만 익숙하지 않아서 일뿐 정작 내용은 어렵지 않으니 쫄지 말라능!👊※

암호화폐 관련 법 마련이 뽐뿌를 받는 가운데, 23일 암호화폐 관련 사항을 주무르는(주무부) 금융위원회(금융위)가 국회에 '가상자산업법 기본 방향 및 쟁점'이란 보고서를 제출했어요. 암호화폐 발행과 유통, 공모 자금, 투자자 보호 등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는데요.

물론 지난 3월부터 특정금융정보법(특금법)이 시행되긴 했지만, 특금법엔 자금 출처를 숨기는 돈세탁에 대한 방지 부분만 있을 뿐 아직 이렇다 할 암호화폐 관련 국내법이 없는 상황.

하지만 비트코인 시가총액(1,298조)이 삼성전자 시가총액(445조)의 거의 3배가 되고 세계적으로 비트코인 ETF까지 나오는 지금. 이제는 금융위가 나설 수밖에 없게 된 건데요.(암호화폐 지위 격상 으쓱으쓱😉) 업계는 이번 보고서에 제시된 사항만 잘 따르면 불법이던 국내 ICO의 길도 열리는 거 아니냐며 기대하는 분위기예요.

✔ ICO가 뭐길래