코로나19로 인해 대중교통 이용량은 줄어들었으나 자차를 이용하는 비율은 크게 늘어남에 따라 이번 추석 연휴에도 고속도로 교통량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. 실제로 작년 전체 교통량은 13.8% 줄었던 반면 추석 연휴 동안 고속도로 교통량은 평상시보다 3.4% 증가했다. 또한, 철도 이용객과 고속버스 이용객이 각각 57%, 55% 감소하며 이들이 대거 자차를 이용해 이동할 것으로 보인다.

추석 연휴에는 차량의 상태뿐 아니라 운전자의 컨디션, 차량의 관리 상태까지 평상시보다 신경 써야 할 부분이 많다. 명절 이동을 위해 차량과 운전자 모두에게 필요한 모바일 서비스에는 무엇이 있을까.

운전자가 교통 정보를 보고 막히는 길을 돌아갈 수 있게 된 것도, 운전자에게 막히는 길 대신 한적한 길을 추천해주는 것도 스마트폰 내비가 보편화되면서 많은 도움을 받게 되었다. 아는 길로 가는 것도 좋지만 막히는 길을 피해갈 수 있게 장거리에 활용해 볼 추석 추천 앱은 단연 카카오내비와 T맵의 등 내비게이션 앱이다.

https://s3-us-west-2.amazonaws.com/secure.notion-static.com/163ea47d-bf3e-4c7a-bc83-a765d57a2fb3/49186_44599_22.jpg

(사진제공=카닥)

교통량이 많고 장거리 운행을 피할 수 없는 추석에는 특히 사고의 위험성이 높다.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겠지만 피치 못하게 사고가 났다면 ‘카닥’ 통해 도움받을 수 있다. 사고 부위의 사진을 찍어 앱에 전송하면 5분 만에 인근 정비소의 수리 견적을 받을 수 있다. 정비소마다 찾아다니는 수고를 덜고 제안받은 견적의 비교를 통해 가장 합리적인 수리가 가능하다.

고향 방문 시 타고 가는 자동차는 한동안 부를 상징했다. 과거와는 많이 달라졌지만 깨끗한 자동차가 주는 인상은 여전히 무시할 수 없다. 오랜만에 만나는 친지들에게 보다 말끔한 상태로 인사드리고 싶다면 ‘인스타워시’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. 원하는 곳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방문 세차 서비스다. 앱을 통해 서비스를 신청하면 전문 테크니션이 시간에 맞춰 주차된 위치까지 찾아와 손 세차를 진행한다.

장거리 운전에는 주유비도 부담으로 작용한다. ‘오일나우’를 사용하면 주변의 기름값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. 동선상의 최저가 주유소를 쉽게 찾을 수 있다면 경비 절감에 도움이 될 것. 주유가 필요한 순간 내 차와의 거리, 주유 가격을 계산해 전국 11573개 주유소 중 최적의 주유소 다섯 곳을 골라준다. 광고 없이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는 것도 앱의 장점이다. 매월 주유 리포트를 통해 운전자의 주유 패턴을 분석해줘 평소 운전 습관을 되돌아볼 수도 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