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teadio_web_poster.png

🏃‍♀️ 행사 소개


창작자라면 누구나 하고 있는 작업을 안정적으로 지속할 수 있길 원합니다. 하지만 트렌드의 흐름, 선택적 알고리즘, 플랫폼의 성향 등의 외부 요인은 물론 번아웃이나 떨어지는 의욕 등의 내부 요인으로 인해 창작을 꾸준하게 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닙니다.

지난 10년 간 2만여 명이 넘는 창작자의 아이디어가 실현될 수 있도록 도운 텀블벅이 꾸준한 창작을 돕는 새로운 서비스인 ‘스테디오' 론치를 앞두고, 약 3년간 뉴스레터 ‹일간 매일마감›을 발행했던 이다 작가와 함께 자신만의 페이스로, 지치지 않고 창작하는 법을 이야기합니다.

🏃‍♀️ 이다 작가는?


일러스트레이터 또는 20년째 비정규직 예술노동자. 2003년 출간된 ⟪이다의 허접질⟫을 시작으로 ⟪이다의 작게 걷기⟫, ⟪내 손으로 치앙마이⟫ 등 총 9권의 책을 출간했다. 어떻게 하면 굶어죽지 않고 예술활동을 계속 할 수 있을까 하는 고민을 20년째 계속 하는 중. 2020년 3명의 작가동료와 함께 ‹일간 매일마감›을 창설해 주 5회 뉴스레터를 발간했다.

homepage http://2daplay.net/

instagram https://www.instagram.com/2da/

twitter ㅣ https://twitter.com/2daplay

‹일간 매일마감›은 이다 작가를 포함한 총 4명의 동료(모호연, 깅, 지민)가 매일 2개의 원고를 구독자의 메일로 보내주는 메일링 서비스다. 2019년에 시즌 1을 시작하여 2021년 시즌 4를 마지막으로 약 3년간 많은 콘텐츠를 꾸준하게 생산했다.

🏃‍♀️ 누가 들으면 좋나요?